내용없음9
내용없음10




 광고/구독
물류센터자료
물류원가
물류업체
자료실
중고/렌탈







 hot news
HOT뉴스
  현재위치 : HOME > 기사 > HOT뉴스
CJ대한통운, 가정간편식(HMR) ‘새벽배송’ 개시
작성일 2017/06/13
 
#서울 마포구 아현동에 사는 3년차 맞벌이 주부 김모씨는 지난달부터 반찬을 온라인 전문점에서 주문해 받아보고 있다. 한끼 식사용 반찬 3~4가지를 저녁에 주문하면 다음날 아침식사 전까지 배송받을 수 있다. 맞벌이 때문에 장볼 시간이나 조리시간이 부족했던 김씨는 덕분에 가사부담을 한결 덜었다.  

CJ대한통운이 빠른 성장이 예상되는 가정간편식(HMR) O2O 시장을 겨냥, 택배업계 최초로 가정간편식 전문배송업에 진출한다. 안정적인 정기 배송서비스 구현을 통해 가정간편식 시장 성장까지 견인한다는 계획이다.

CJ대한통운은 밤 10시부터 다음날 아침 7시까지 완전조리식품, 반조리식품 등 가정간편식을 배송하는 새벽배송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가정간편식이란 한끼 식사를 위한 국, 탕, 반찬 등을 데우기만 해서 바로 먹을 수 있는 완전조리식품, 끓이거나 조리해서 먹는 반조리식품을 비롯해 치료식, 유기농, 천연식품이나 샐러드, 주스 등 신선식품을 뜻한다. 최근에는 이러한 가정간편식을 온라인으로 주문, 정기적으로 배달받는 형태의 O2O 서비스가 점차 확대되는 추세다.

CJ대한통운은 일반택배가 아닌 가정간편식만을 배송하는 전담조직과 전용터미널을 통해 서비스를 제공한다. 택배 시스템을 통해 배송추적이 가능하고, 배송완료 뒤 현장사진을 찍어 고객이 택배앱을 통해 볼 수 있게끔 하는 안심배송 서비스도 제공한다.   
 
CJ대한통운은 현재 30여개 업체, 하루 1,200~1,500상자의 가정간편식을 배송하고 있다. 서비스 제공범위는 서울과 수도권 지역이며, 향후 전국 주요 대도시 등을 중심으로 넓혀갈 계획이다.

CJ대한통운은 지난해 말부터 가정간편식 배송 시장 진출을 준비, 올해 4월 첫 서비스를 시작해 안정화 기간을 거쳐 6월 초부터 본격적으로 서비스를 확대하고 있다.

최근 1인 가구와 맞벌이 가구 증가, 건강에 대한 관심 증대 등으로 인해 가정간편식 수요는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국내 가정간편식 시장 규모는 지난 2009년 7,100억원에서 지난해 2조 3,000억원으로 7년간 3배 이상으로 늘었으며, 올해에는 3조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가정간편식은 국, 탕, 반찬이나 샐러드, 주스 등 매일 정기적으로 섭취하는 식품이라는 특성상 배송 주기가 최소 주 1~2회 등으로 규칙적이고, 아침식사 시간 등 지정시간에 맞춰서 배송해야 한다는 특징이 있다. 

회사 측은 전국적 거점과 배송추적 등 물류 IT시스템, 정시성을 갖춘 배송 서비스 체계를 통해 가정간편식의 안정적인 문전배송을 구현하게 된다면 가정간편식 O2O 시장과 배송시장이 동반 성장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원활한 배송이 구현된다면 가정간편식을 찾는 소비자들의 수요가 더욱 늘 수 있을 것이라는 이야기다.

일례로 현재는 택배를 통한 주문배송이 일반화된 포항 구룡포 과메기, 안흥 찐빵, 대학 찰옥수수 등 지역 특산물들은 과거 몇 년 전까지만 해도 판매의 대부분을 관광객들의 구매에 의존했었지만, 냉동냉장 포장과 택배서비스의 발달로 인해 이제는 전국적으로 대량 판매되는 유명 상품이 됐다. 

회사 측은 또한 홈쇼핑 심야방송 상품이나 신선식품의 당일배송으로도 대상 영역을 넓힐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CJ제일제당, CJ오쇼핑, CJ푸드빌 등 그룹 내 계열사와의 시너지 창출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안정적 물류서비스로 가정간편식 O2O 시장의 산업화, 규모화를 지원하고, 가정간편식이라는 신시장의 성장과 국민 건강 및 편의 증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물류매거진 취재부]
5632 우정사업본부, 스마트 우편함 및 전기차·드론 배송 갖춘 세종우.. 12/18 
5631 현대건설기계, “이마트 트레이더스로 굴삭기 구경하러 오세요”.. 12/18 
5630 평택항만공사, 평택항 해운물류 청년취업아카데미 수료 12/18 
5629 CJ대한통운, 임직원 봉사 활동 연 2만 시간 달성 12/18 
5628 마켓컬리, 새벽배송 3PL ‘컬리프레시솔루션’ 런칭 12/15 
5627 국토부, 물류 보안사고 막는다 12/14 
5626 인터파크송인서적, 새 이사진 구성 ‘경영정상화 본격화’ 12/14 
5625 현대차, 인도네시아 AG그룹과 상용차 전문 합작법인 설립 계약 12/14 
5624 평택항, 12만㎡ 규모 최첨단 복합물류센터 들어선다 12/14 
5623 포스코ICT,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항공기물류시스템(BHS) 구축.. 12/11 
5622 CJ대한통운, 실버택배 누적 배송량 2,000만 상자 넘었다 12/11 
5621 한진, '모바일 앱 기능 개선' 간편해진 배송대행서비스 12/11 
5620 중앙대, 글로벌물류학과 ‘중앙글로벌물류포럼’ 출범 12/11 
5619 CJ대한통운, 통합 홈페이지 오픈 ‘고객 접근성·편의성 극대화’.. 12/11 
5618 메쉬코리아, ICT 기금사업 우수성과 과기정통부 장관상 수상 12/11 
5617 DHL코리아, 여성 리더십 증진 위한 ‘우먼스 네트워크’ 행사 개.. 12/11 
5616 지쇼퍼, 무역의 날 '2천만불 수출탑' 수상 12/11 
5615 인천시, 부신물류 1만 1,600㎡ 규모 물류센터 투자 유치 12/07 
5614 산업부, 유통산업 혁신에 5년간 170억원 신규 투자 12/07 
5613 국토부, 물류 혁신성장 디딤돌 ‘물류 스타트업 포럼’ 8일 개최.. 12/07 
5612 현대차, '엑시언트 스페이스 울산' 개소 12/07 
5611 인천항, 전자상거래 환적 거점 항만으로 발돋움 12/07 
5610 대한상의, 유통산업주간 개막 ‘유통 미래 발전방향과 상생협력 .. 12/07 
5609 CU, 2018년까지 중앙물류센터 및 지역통합센터 구축 12/05 
5608 정석물류학술재단, 물류산업 정책방향의 모색 토론회 개최 12/05 
5607 국토부, 물류시설 개발 7대 전략 추진 12/05 
5606 다임러트럭코리아, 적재함 장착 대형 및 중형 카고 3종 출시 12/05 
5605 코그넥스, 데이터 분석 기능 향상 비전 센서 출시 12/05 
5604 볼보건설기계코리아, ‘건설기계인의 날’ 대통령 표창 수상 12/05 
5603 CJ대한통운 인도대륙 공략 ‘시동’ 건다 12/04 
5602 메쉬코리아, 월드비전과 ‘비전스토어’ 캠페인 업무협약 체결 12/01 
5601 유엘로지스, KG로지스 인수 ‘드림택배’로 새출발 11/30 
5600 SM상선, 위성-IoT 연계로 컨테이너 화물 실시간 추적 11/30 
5599 DHL 코리아, 경남 사천 서비스센터 확장 이전 11/30 
5598 CJ대한통운, 서울시와 함께 노인 일자리 확대 나선다 11/30 
5597 IPA, 對중국·미국 수산물 수출 물류센터 만든다 11/29 
5596 IMC, 아시아물류센터 대구에 오픈 11/28 
5595 우정사업본부, 국내 최초로 실제 우편물 드론 배송 11/28 
5594 스카니아코리아, '스카니아 뉴 카고트럭 로드쇼' 개최 11/28 
5593 현대건설기계, 중고장비 판매 활성화로 신시장 개척 11/27 
5592 팅크웨어, 충주 메가폴리스내 생산물류공장 가동 11/27 
5591 스카니아코리아, 부산 신항 서비스센터 확장 이전 11/24 
5590 국토부, 국내 16개사 택배서비스 평균 B+ 등급 11/23 
5589 에이전트비-옵티로, 해외 특송 최적화 서비스 위한 업무협약 체결.. 11/23 
5588 메쉬코리아, ‘2017 레드헤링 글로벌 100대 기업’ 선정 11/23 
5587 GS리테일, “Postbox택배 성장은 CJ대한통운 택배기사 노고 덕분.. 11/23 
5586 IPA, 전자상거래 기업 유치 사업설명회 개최 11/22 
5585 해수부, 2017 북방물류 국제컨퍼런스 23일 개최 11/22 
5584 현대차, 상용차 복합 거점 '엑시언트 스페이스 부산' 오픈 11/22 
5583 삼성SDS, 중국 전자상거래 물류시장 본격 진출 11/22 
5582 경기평택항만공사, 평택항 물류 활성화 위한 발전 자문단회의 개.. 11/21 
5581 큐로모터스, 이스즈 트럭 종합 출고센터(PDI) 오픈 11/21 
5580 다쏘시스템·스카니아, 3D익스피리언스 플랫폼 도입 위한 파트너.. 11/21 
5579 메쉬코리아, 혹한기 대비 배송기사 대상 방한용품 지원 11/20 
5578 FedEx, 연말 쇼핑시즌 물동량 역대 최대 4억건 전망 11/20 
5577 만트럭버스코리아, 충북 제천사업소 재확장 ‘서비스 품질 강화’.. 11/17 
5576 두산인프라코어, 마이애미 부품공급센터 오픈 ‘중남미 리드타임.. 11/17 
5575 DHL 코리아, 대한민국 소셜미디어 물류부문 4년 연속 대상 수상 11/16 
5574 엡손, 대형 전사 프린터 슈어컬러 SC-F9340 출시 11/16 
5573 다이소, 연면적 4만 3,000평 규모 최첨단 ‘부산허브센터’ 착공.. 11/16 
5572 SAP, 블록체인 및 머신러닝 영역 전문성 강화 11/16 
5571 알리페이, 광군제 초당 최대 25만 6,000건 결제 처리 기록 11/16 
5570 CJ대한통운, 中에 ‘첨단 K-물류’ 오작교 놓는다 11/16 
5569 볼보트럭, 2018년부터 긴급제동시스템·차선이탈방지경고시스템 .. 11/15 
5568 라자다, ‘온라인 레볼루션’ 1일 국경간 거래 전년대비 300% 증.. 11/15 
5567 DHL익스프레스, 홍콩 중앙아시아 허브 확장 계획 11/15 
5566 국토부, 3.5톤 이상 화물차 속도제한장치 풀면 허가 취소 11/14 
5565 무역협회, 스마트 제조·물류 혁신 컨퍼런스 12월 4일 개최 11/14 
5564 알리바바, 광군제 총거래액 253억 달러 기록 '전년대비 39% 증가.. 11/14 
5563 이마트몰, 모바일쇼핑 5060대 70% 돌파 11/10 
5562 GS리테일, 물류 전문회사 GS Networks 설립한다 11/10 
5561 DHL 코리아, ‘2017 대한민국 일하기 좋은 100대 기업’ 수상 11/10 
5560 다임러트럭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드라이빙 스쿨 2017 개.. 11/10 
5559 CJ대한통운, 내 택배 언제와요? “챗봇에게 물어보세요” 11/09 
5558 한화토탈, 주문에서 배송까지 ‘모바일’로 실시간 확인 11/09 
5557 FedEx, APEC 최고경영자 무역 회담 참석 11/09 
5556 국토부, 드론 특별승인제 시행 ‘장거리 수송 가능’ 11/09 
5555 경기도·서울대, 자율주행 국제포럼 개최 11/09 
5554 한국사물인터넷협회, 제주대 LINC+사업단과 협약 11/09 
5553 라자다, 한국기업 동남아시아 전자상거래 진출 ‘교두보 역할’ 11/09 
5552 한진, 블랙프라이데이 물동량 3배 이상 증가 예상 11/09 
5551 메쉬코리아, 전국 11만개 가맹점 보유한 ‘오케이포스’와 손잡았.. 11/09 
5550 한국통합물류협회, ‘IoT활용 안전관리시스템’ 현장 벤치마킹 실.. 11/03 
5549 볼보건설기계코리아, 친환경 기술 접목 ‘미래형 중장비 개발 방.. 11/03 
5548 우정사업본부, ‘스마트 우편함’ 설치로 개인정보 유출방지 11/02 
5547 한국통합물류협회, 투자사와 MOU 체결 ‘물류분야 펀드투자 활성.. 11/02 
5546 FedEx, 서울프라이드영화제 공식 운송업체 선정 11/02 
5545 경기도, 세계 최초 자율주행모터쇼 열린다 11/01 
5544 관세청, 성실업체 반입물품 수입통관 더 빨라진다 10/31 
5543 국토부, 물류의 날 1일 개최 ‘혁신성장, 물류 상생생태계 조성’.. 10/31 
5542 볼보건설기계코리아, 국내 협력사들과 공정거래 협약 체결 10/31 
5541 IPA, 신항 LNG냉열이용 냉동·냉장 클러스터 구축 설명회 30일 개.. 10/29 
5540 CJ대한통운, ‘민군 협력 기반 군물류 효율화 추진 세미나’ 개최.. 10/26 
5539 우정사업본부, 무기계약직 집배원 1,000명 공무원 전환 10/26 
5538 DHL 코리아, 2017 그린경영대상 ‘5년 지속대상’ 수상 10/26 
5537 GS25, 아태소매업연합회 어워즈 최고마케팅 부문 수상 10/26 
5536 GS홈쇼핑, ‘아시아 홈쇼핑 현지화 조사단’ 모집 10/26 
5535 CJ대한통운, 독거어르신 찾아가 마음까지 배달 ‘사회공헌 활동 .. 10/25 
5534 롯데로지스틱스, 청각장애 아동 인공와우 수술비 지원 10/25 
5533 삼성SDS, 3분기 물류BPO 매출액 전년 동기대비 18.7% 증가 10/25 
12345678910,,,57




회사소개 | 정보보호 | 이용약관 | 운영자메일 | 저작권규약 | 사이트맵
물류매거진 ▶ 대표전화 : 02-458-7017 / 팩스번호 : 02-455-7821
문의메일 : sjhj0505@ulogistics.co.kr 서울 광진구 구의동 242-8
대표자 : 이주민 , 개인정보 관리담당자 : 장현준 , 개인정보 보호기간 : 회원탈퇴시점 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