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없음9
내용없음10




 광고/구독
물류센터자료
물류원가
물류업체
자료실
중고/렌탈







 hot news
HOT뉴스
  현재위치 : HOME > 기사 > HOT뉴스
한진, 고객사 공급망 관리 강화
작성일 2017/06/13
 
한진은 물류 프로세스 개선 노력을 통해 고객사인 NS홈쇼핑의 물류비 절감 등 SCM 효율성 제고에 기여했다고 밝혔다.

한진은 2016년 5월부터 군포물류센터를 고객사인 NS홈쇼핑 전담 거점으로 운영하며 1년여간 NS홈쇼핑의 물동량 31% 증가, 물류비 30% 절감 등의 성과에 핵심 역할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진의 군포물류센터에서는 주요 업무인 입고, 유통가공, 출고 등의 업무를 수행하며 상품 운영과 관련 홈쇼핑 및 협력사 기업들과의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홈쇼핑, 협력사, 택배 등 3사 모두가 만족 할 수 있는 최적의 운영 프로세스를 현업에 적용하고 있다.

한진은 군포물류센터를 NS홈쇼핑 전담 물류거점으로 제공하는 동시에 허브터미널 등 타 지역의 연계 거점과의 유기적인 협업을 통해 군포물류센터의 출고 마감시간을 연장하며 당일 출고율을 향상시켰다. 또한 한진의 전담 인력이 NS홈쇼핑 물류센터 업무를 적극 지원하며 물류업무 생산성을 제고하고 있다.

이를 통해 고객에게는 보다 빠른 배송을, 홈쇼핑 및 협력사는 저렴하고 합리적인 구조의 물류 운영 프로세스를 통해 비용 절감은 물론 상품의 재이동 시간도 감소하는 등 업무 효율이 강화되었다. 또한, 기존의 창고운영, CS(Customer Satisfaction)관리, 창고 임차료, 양품화 작업(상품 재분류 작업), 상품 포장 작업으로 발생하는 비용도 절감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휴일 홈쇼핑 방송 상품의 경우 휴일 출고시스템 적용으로 배송 완료를 1~2일 단축하며 고객 만족도를 제고하는 동시에 월요일에 집중되던 택배 물량이 분산되어 현장의 업무 효율성도 크게 향상되었다는 평가다.

NS홈쇼핑 관계자는 “각 사의 노하우와 혁신적인 노력을 통해 고객, 홈쇼핑, 협력사, 택배사로 이어지는 모든 밸류체인이 상호 윈윈하는 공급망 서비스를 정착 시킬 수 있었다”고 밝혔다.

한진은 금번 물류혁신 사례가 홈쇼핑 고객사의 주요 관심사인 배송 경쟁력 강화에 핵심 역할을 한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앞으로도 고객사와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고객사의 입장에서 다양한 관점의 물류 프로세스 개선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진 관계자는 “NS홈쇼핑 물류센터 운영의 성공사례를 바탕으로 단순 물류서비스를 넘어 고객사 만족을 위한 품질 확보에 전력할 방침”이라며, “앞으로도 고객이 먼저 찾는 서비스 개발에 최선을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한진은 신규 운송모드 도입을 통해 일반 택배보다 빠르고 퀵서비스보다 저렴한 퀵택배 서비스를 신설했다. 업계 최초로 개인고객 대상 당일 4시간 이내 배송 서비스 및 반품을 포함한 실시간 집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오전 11시 이전 예약 접수시 오후 3시까지, 오후 4시까지 예약 접수 시 오후 8시까지 배송이 가능한 서비스로 초소형(1kg 이하, 세변의 합 60cm 이하) 5,000원, 소형(10kg이하, 세변의 합 120cm 이하) 6,000원의 배송비로 이용 가능하다.

또한 지난해 하반기부터 실시간 배송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언제,  어디서, 어떻게 배송되는지에 대한 전 과정을 실시간으로 확인이 가능하며 스마트폰 지도를 통한 해당 배송기사의 현재 위치는 물론, 상품을 배송 받기 전 다른 고객의 배송 건이 얼마나 남았는지 까지도 확인이 가능하다. 특히 배송 예정시간과 배송기사의 사진, 연락처 등에 대한 정보를 미리 확인할 수 있어 택배서비스에 대한 신뢰성이 향상되었다는 평가다. 또한 1인 가구 증가를 감안하여 무인택배함,  경비실 등의 위탁 장소를 사전에 지정할 수 있으며, 위탁 배송 완료 후 관련 사진과 메시지를 제공받을 수 있다.


[물류매거진 취재부]
5520 메쉬코리아, 올 3분기 누적 거래액 515억원... 전년비 1,200% 10/19 
5519 경기평택항만공사, 해운물류 전문인력 양성 10/19 
5518 CJ대한통운, 이케아 고양점 물류 파트너사 선정 10/19 
5517 위킵-디맨드쉽, 해외 물류대행 서비스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10/18 
5516 농식품부, 전남 나주에 친환경농산물 종합물류센터 건립 10/18 
5515 인천신항, 운영 정상 궤도 진입...대형 ‘컨’선박 입항 60.6% 증.. 10/18 
5514 CJ대한통운, 프로 골퍼와 제주도에서 희망나눔활동 진행 10/18 
5513 한국기계산업진흥회, 스마트제조 국제컨퍼런스 25일 개최 10/16 
5512 국토부, 청년 물류 아이디어 경진대회 개최 10/16 
5511 인천항만공사, 인천항 제4차 산업혁명 시대 앞당긴다 10/16 
5510 FedEx, 페이로드 아시아 시상식 '올해의 국제특송회사' 수상 10/16 
5509 지브라 테크놀로지스, ‘2017 아시아·태평양 제조업 비전 스터디.. 10/16 
5508 볼보건설기계코리아, 창원공장 미세먼지 저감 성공사례 발표 10/16 
5507 큐로모터스, 이스즈 엘프 출시 기념 전국 순회 로드쇼 진행 10/12 
5506 국토부, ‘콜드체인 온도검증 전자태그’ 개발 라이엇 물류스타트.. 10/12 
5505 DHL 코리아-서울시, 여성안심택배함 이용 MOU 체결 10/11 
5504 볼보트럭, LNG·바이오가스 연료 사용 FH 및 FM 모델 출시 10/11 
5503 FedEx, 22회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운송업체로 선정 10/11 
5502 현대건설기계, 부품물류센터 등 3만여평 규모 유럽지역 통합 신사.. 10/11 
5501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017 사물인터넷 진흥주간’ 10월 10일 개.. 10/10 
5500 CJ대한통운, 베트남 1위 종합물류기업 제마뎁 물류·해운 부문 인.. 10/10 
5499 다임러트럭코리아, 드라이빙 스쿨 개최 10/10 
5498 CJ오쇼핑, 인도법인 현지 1위 홈쇼핑사와 합병 10/10 
5497 CJ대한통운, 포스코대우와 국내외 물류협력 MOU 체결 10/10 
5496 FedEx, 인천공항에 시간당 1만 8,000개의 화물처리 신규 터미널 09/28 
5495 메쉬코리아, ‘2017 레드헤링 아시아 100대 기업’ 선정 09/28 
5494 UPS·SF홀딩스, 합작투자회사 중국서 규제 승인 통과 09/28 
5493 코그넥스,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 출시 09/28 
5492 SAP, 빅데이터의 통합·관리 ‘SAP 데이터 허브’ 출시 09/28 
5491 경기평택항만공사, 미래 해운물류 인재 양성 위한 교육과정 신설.. 09/27 
12345678910,,,184




회사소개 | 정보보호 | 이용약관 | 운영자메일 | 저작권규약 | 사이트맵
물류매거진 ▶ 대표전화 : 02-458-7017 / 팩스번호 : 02-455-7821
문의메일 : sjhj0505@ulogistics.co.kr 서울 광진구 구의동 242-8
대표자 : 이주민 , 개인정보 관리담당자 : 장현준 , 개인정보 보호기간 : 회원탈퇴시점 까지